뉴시스
[일요서울 | 오유진 기자] 혼다코리아가 첨단 브레이크 시스템을 탑재한 대형 스쿠터 2017년형 포르자(FORZA)를 출시를 밝혀 관심을 모으고 있다.

혼다코리아는 3일 혼다의 첨단 브레이크 시스템을 탑재한 2017년형 포르자를 출시한다고 밝혔다.

2017년형 포르자는 기존 CBS(Combined Brake System)사양에 ABS(Anti-Lock Brake System)기능을 추가한 혼다의 첨단 브레이크 시스템인 콤바인드 ABS(Combined ABS)를 채용했다.

콤바인드 ABS 시스템은 제동 시 최상의 제동력을 계산하여 전후 브레이크에 자동적으로 배분하는 시스템이다. 탑승자는 급제동시 위험요소를 최소화할 수 있고 전후 브레이크를 최대치로 활용할 수 있다.

포르자는 지난 2013년 8월 국내 출시한 대형스쿠더다. 수냉식 SOHC 4밸브 엔진을 탑재해 1ℓ당 35.3㎞의 연비를 실현했고 279㏄의 배기량으로 고속 주행에 충분한 출력을 발휘한다.

아울러 시트 아래 2개의 풀 페이스 헬멧 수납이 가능한 대용량 수납공간과 프론트 패널 양쪽에 별도의 수납공간을 갖춰 실용성을 더했다. PGM-FI전자제어 연료분사장치 프론트 페어링 등으로 편안한 주행이 가능하다.

신형 포르자는 화이트, 블랙, 실버 세 가지 색상으로 출시된다. 판매 가격은 기존과 동일하다.

오유진 기자  oyjfox@ilyoseoul.co.kr

<저작권자 © 일요서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