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시스
[일요서울 | 오유진 기자] 간단한 지문인식 만으로 카카오증권 로그인이 가능해질 전망이다.

모바일 주식투자 전문앱 카카오증권을 운영하는 두나무는 7일 ‘카카오증권 거래앱’ 로그인 시 아이디, 비밀번호를 입력하는 대신 지문인식 로그인 서비스를 도입했다고 밝혔다.

지문인식 로그인을 신청하려면 카카오증권 거래앱을 실행시킨 후 로그인 화면에서 ‘지문인식 로그인’ 버튼을 누르면 된다. 이후 거래증권사 아이디와 비밀번호, 공인인증서 비밀번호를 입력하고 로그인하면 설정이 완료된다.

특히 지문인식 로그인은 여러 제휴 증권사를 사용할 때도 한 번만 등록해두면 지문인식 만으로 로그인이 가능하다.

해당 서비스는 현재 카카오증권에 입점된 11개 증권사(키움증권·미래에셋대우증권·한국투자증권 등) 대부분에 적용된다. 다만 삼성전자의 갤노트4·갤럭시S5를 제외한 안드로이드 6.0 이상과 아이폰5S 이상의 지문인식 가능 기기에서 구동된다.

이에 송치형 두나무 대표는 “카카오증권은 주식 투자자들의 눈높이에 맞춰서 늘 향상된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기술 개발에 힘쓰고 있다”며 “국내를 대표하는 증권 플랫폼으로서 새로운 서비스를 소개하고 발전시켜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오유진 기자  oyjfox@ilyoseoul.co.kr

<저작권자 © 일요서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