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시스
[일요서울 | 오유진 기자] 쌍용자동차가 플래그십 대형 SUV ‘Y400’의 렌더링 이미지를 공개해 관심이 쏠리고 있다.

쌍용자동차는 13일 플래그십 대형 SUV ‘Y400’의 렌더링 이미지를 공개했다. Y400는 그리스 아테네의 파르테논 신전(Parthenon)에서 영감을 얻어 안정적인 비례와 곧게 뻗은 실루엣을 나타낸다고 회사 측은 밝혔다.

랜더리 이미지와 함께 차체와 구동방식도 공개됐다. Y400은 엔진이 차체의 앞(front engine)에 위치하고 후륜(rear wheel)으로 차체를 구동하는 후륜구동(FR) 방식을 채택했다.

쌍용자동차는 ‘Y400’이 고른 무게 배분으로 주행 안정성과 접지력 확보에 유리하다고 설명했다.

또 포스코와의 협력을 통해 개발한 초고강성 4중 구조 쿼드프레임(Quad Frame)을 처음 적용했다. 쿼드프레임은 세계 최초로 1.5Gpa 기가스틸이 사용됐으며 초고장력강판을 동급 최대인 63% 적용해 차체 강성 향상과 경량화를 동시 달성했다.

쌍용차는 오는 30일 서울모터쇼 프레스데이 행사에서 Y400을 공개하고 상반기 중 판매를 시작한다는 계획이다.

오유진 기자  oyjfox@ilyoseoul.co.kr

<저작권자 © 일요서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