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요서울| 남동희 기자] 삼성전자가 브라질에 갤럭시S8 시리즈를 공개하며 중남미 시장 공략에 박차를 가한다.

삼성전자는 지난 17일 브라질 상파울루의 ‘살라 상파울루’에서 현지 언론, 업계 관계자 등 8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갤럭시S8·갤럭시S8+ 미디어데이’ 행사를 가졌다.

갤럭시S8시리즈는 브라질에서 이달 18일(현지시간)부터 사전예약을 접수받는다. 정식 출시일은 오는 5월 12일이다.

삼성전자 관계자는 “브라질을 시작으로 멕시코, 칠레 등에서 순차적으로 갤럭시S8·갤럭시S8+ 미디어 행사를 갖고 중남미 프리미엄 스마트폰 시장에 승부를 걸 계획”이라고 말했다.

남동희 기자  donghee070@ilyoseoul.co.kr

<저작권자 © 일요서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