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6년 산업 분야별 최우수대학>
[일요서울 ㅣ 노익희 기자] 교육부와 한국대학교육협의회는 19일 서울 대한상공회의소에서 ‘2016년 산업계관점 대학평가 결과’를 발표했다.

이 날 개최된 ‘결과발표 세미나’에서는 평가결과 최우수대학의 사례와 분야별 산업계의 제언을 산·학·관이 공유하고 확산하는 소통의 시간이 됐다.

‘산업계관점 대학평가’는 대학 졸업자의 역량과 산업계가 필요로 하는 인력의 질적 일치를 위하여 산업계 부서장이 분야별 핵심 역량, 관련 교과목 등을 제안하고 대학 교육과정의 부합 정도를 평가하는 사업으로 교육부가 경제5단체 등과 함께 ’08년부터 시행한다.

동 평가는 대학의 자율적 참여로 추진되며 평가 결과 피드백을 통해 대학별 교육과정 개선에 필요한 정보를 제공함으로써, 대학이 산업 수요를 반영한 교육과정으로 개선할 수 있도록 지속적 변화를 유도한다.

’16년 산업계관점 대학평가는 건축(시공), 토목, 기계, 자동차, 조선해양 등 5개 분야*의 관련 학과가 설치된 대학 중 참여를 희망한 67개 대학의 166개 학과를 대상으로 실시했다.

이번 평가에는 삼성물산, 건화, 에프엠솔루션, 현대자동차, 대우조선해양 등 총 30개 기업의 임․직원이 참여하였고, ’16년 이번 평가부터 대학과 소통을 강화하기 위하여 대학평가 전문가 5인이 참여하였으며, 설문조사 평가에는 2,991개 기업이 협조했다.

또 산업계 기반 관점의 교육과정을 ‘설계/운영/성과’* 등 3개 영역에 대해 실시했고, 교육과정 설계 30%, 교육과정운영 50%, 교육과정 성과 20%평가 반영됐다.

평가 결과, 분야별 최우수대학으로는 건축(시공) 20개교, 토목 11개교, 기계 13개교, 자동차 6개교, 조선해양 4개교가 선정됐으며, 산업계 요구에 맞는 교육과정으로 개선․운영할 수 있도록 산․학․관 소통 네트워크를 강화할 계획이다.

그 목적으로 올해는 5개 평가 분야 중 참여율이 가장 높은 기계분야의 희망 대학 공주대, 군산대, 한국항공대 등 6개교를 대상으로 컨설팅을 실시하고, 해당산업의 최신 트렌드를 공유한다.

또한 ’15년에 이어 평가 분야별 최우수대학을 대상으로 교육부․경제5단체․대교협 공동명의의 인증패수여와, 분야별 최우수대학 졸업생에 대한 취업 인센티브를 부여하도록 권고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노익희 기자  noike@ilyoseoul.co.kr

<저작권자 © 일요서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