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요서울 | 변지영 기자] 비스트에서 그룹 하이라이트(Highlight)로 돌아온 이기광의 화보가 공개됐다.


가수와 배우를 오가며 팔색조 매력을 뽐낸 이기광의 화보는 패션 매거진 '코스모폴리탄' 5월호가 공개 됐다.

특히 귀여운 외모와는 상반되게 운동으로 다져진 단단한 몸매가 돋보였다.


화보는 이기광의 ‘편안한 일상’을 컨셉으로 했다. 이기광은 좋아하는 노래를 들으며 침대에 누워 쉬고, 평소 좋아하는 축구를 즐기는 등 이기광 본연의 모습을 보여줬다는 후문.

그는 넉넉한 화이트 셔츠, 슬리브리스, 스웨트 셔츠 등 편안한 룩부터 성숙한 분위기의 니트톱과 슬랙스까지 다양한 스타일을 고루 소화하며 남친룩의 정석을 보여줬다.

이어진 인터뷰에서 이기광은 그룹 하이라이트로서의 새로운 출발과 오랜만에 배우로서 돌아오는 드라마 <써클>에 임하는 자세 등에 대해 이야기했다. 이기광은 “'써클'에서 맡은 역인 ‘호수’는 감정기복이 큰 인물이라 섬세한 감정을 표현하기 위해 노력 중”이라며 드라마에 대한 기대를 당부했다.

이기광의 화보와 인터뷰 그리고 화보 영상은 '코스모폴리탄' 5월호와 웹사이트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한편 이기광은 하이라이트의 첫 번째 미니앨범 'CAN YOU FEEL IT?' 활동을 마무리하고 예능 프로그램 '공조7'과 드라마 '써클'로 대중들을 찾을 예정이다.

<사진 = 코스모폴리탄 제공>

변지영 기자  bjy-0211@ilyoseoul.co.kr

<저작권자 © 일요서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