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요서울|과천 강의석 기자] 과천시는 20일 부시장실 집무실에서 ‘규제개혁 추진상황 점검회의’를 열었다.

실과소장 20여 명이 참석하고 주명걸 부시장 주재로 열린 회의에서 그간 추진 실적을 점검하는 한편 2018년 정부합동평가를 대비하는 시간을 가졌다.

각 부서의 규제개혁 관심도를 제고하고 원활한 추진을 도모하기 위해 전국규제지도(경제활동친화성) 지표 개선, 법제처 조례 규제개선 사례 50선에 따른 규제정비, 법령 위임조례 적기 개선 등의 추진 상황을 점검했다.

주명걸 부시장은 “시민 편익 향상과 지역경제 활성화에 실질적인 도움을 주는 규제 개선이 필요하다”며 “적극적인 자세로 과감히 정비하라”고 당부했다.

과천시는 9월까지 16개 조례 27개 조항을 개정해 규제개혁을 추진한다는 계획이다. 도로 점용료 부담완화 등의 내용이 포함되어 있다.

수도권 강의석 기자  kasa59@ilyoseoul.co.kr

<저작권자 © 일요서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