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시스>
[일요서울 | 오두환 기자] 더불어민주당 새 원내대표에 우원식 의원이 선출됐다. 우 의원은 민주평화국민연대(민평련) 소속인 김근태계다. 당내에서는 범주류로 분류된다.

우 의원은 16일 오전 국회에서 열린 민주당 원내대표 경선에서 총 선거인 120명 중 115명이 투표에 참여한 가운데 61표를 획득해 원내대표에 당선됐다. 우 원내대표와 경쟁했던 홍영표 의원은 54표를 얻어 7표 차이로 고배를 마셨다.

우 원내대표는 “우리 모두가 문재인이고 우리 모두가 민주당이고, 그래서 손 잡고 우리의 성공과 대한민국의 성공을 위해 나아가라는 명령으로 알고, 홍 후보와 함께 문재인 대통령, 추미애 대표와 뚜벅뚜벅 함께 갈 것”이라며 당선 소감을 밝혔다.

그는 “대통령이 말한 탕평인사로 통합과 개혁의 길을 열어가는데 여러분의 힘을 모아서 원내대표로서 온 몸을 바쳐서 함께 하겠다”고 다짐했다.

우 원내대표는 선거과정에서 일자리 100일 플랜 원내추진단 설치, 적폐청산 국가개혁 실시, 대선 공통공약 추진을 위한 제정당 입법개혁연대 추진, 대선공약 추진단을 설치 등 문재인 정부의 성공을 뒷받침하겠다고 강조했다.

오두환 기자  odh@ilyoseoul.co.kr

<저작권자 © 일요서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