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요서울|장휘경 기자] 건강보험 보장성 확대를 위한 ‘건강보험 급여우선순위 국민참여위원회’ 참여자를 선발한 국민건강보험공단이 공단 홈페이지를 통해 19일 명단을 발표한다.

공단은 지난 3월 29일부터 5월 7일까지(40일간) 총 2095명의 신청자 중 무작위로 추첨해 최종적으로 90명을 선발했다. 선발된 위원은 향후 2년간 회의에 참여하게 된다.

일반국민을 대상으로 공개모집된 국민참여위원회는 보험료 부담의 주체이자 정책의 대상자인 국민의 의견을 수렴하여 건강보험 혜택을 확대하고자 공단이 선발한 것이다.

국민의 대표로 국민참여위원회에 참여한 위원은 일반 국민의 눈높이에서 보장성 강화 정책 등에 대한 의견을 제시하는 역할을 하게 된다.

2012년부터 국민참여위원회의를 운영해온 공단은 단순 선호도 조사 방식의 한계를 벗어나 국민들의 심사숙고한 의견을 수렴하고 있다.

장휘경 기자  hwikj@ilyoseoul.co.kr

<저작권자 © 일요서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