밴드 FT아일랜드, 국내 록페 ‘한일 SUPER ROCK’ 출연 소감..’기대 가득’
[일요서울 | 변지영 기자] 밴드 FT아일랜드(최종훈 이홍기 이재진 송승현 최민환)가 한일 록 페스티벌 출연을 앞두고 설레는 마음을 전했다.

FT아일랜드는 오는 7월 1일 서울 중구 장충체육관에서 열리는 록 페스티벌 ‘2017 한일 SUPER ROCK '좋은 만남(Great Meeting)'(이하 한일 SUPER ROCK)’ 무대 출연에 앞서 소감을 전했다.

FT아일랜드는 “한국에서 열리는 록 페스티벌에 참여하는 것이 매우 설렌다”며 “FT아일랜드의 록을 제대로 느껴볼 수 있는 기회가 될 것”이라고 밝혔다. 또 “록의 열기로 더위를 떨쳐버릴 수 있도록 멋진 라이브를 준비할 것”이라며 “준비 단단히 하고 오시라”는 당부도 잊지 않았다.

현재 아시아 전역에서 활발하게 활동 중인 FT아일랜드는 탄탄한 연주 실력과 호소력 짙은 보컬을 앞세워 자신들이 지향하는 강렬한 록 스피릿을 선사할 예정이다.

한편 FT아일랜드가 출연하는 ‘한일 SUPER ROCK’은 한국과 일본 양국의 인기 록 아티스트들이 참여하는 페스티벌로, 한국의 록 밴드 이브(EVE), 일본 로커 미야비(MIYAVI)와 일본 인기 록밴드 스파이에어(SPYAIR)가 참가한다.

<사진=FNC엔터테인먼트 제공>

변지영 기자  bjy-0211@ilyoseoul.co.kr

<저작권자 © 일요서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