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요서울 | 송승진 기자] 배우 황정민-김수안이 15일 오전 서울 용산구 국립중앙박물관 극장용에서 열린 영화 군함도 제작보고회에 참석해 포토타임을 갖고 있다.
영화 군함도 제작보고회에 참석한 황정민-김수안
영화 군함도 제작보고회에 참석한 황정민-김수안
영화 '군함도'는 일본의 석탄섬 하시마, 일명 '군함도'라 불리는 섬에 강제 징용된 조선인들이 필사의 탈출을 시도하는 이야기를 그린 작품이다.

일제강점기 수많은 조선인들이 영문도 모른채 끌려가 강제 노역에 투입됐던 군함도의 숨겨진 역사를 모티브로 한 영화 '군함도'에는 황정민, 소지섭, 송중기, 이정현, 김수안 등이 출연하고, 영화 베테랑, 베를린, 부당거래 등을 연출한 류승완 감독이 메가폰을 잡았다.

오는 7월 개봉예정.

송승진 기자  songddadda@ilyoseoul.co.kr

<저작권자 © 일요서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