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요서울|장휘경 기자] 배우 송재희 측이 배우 지소연과의 결혼설에 대해 사실 확인 중이라고 전했다.

10일 한 매체는 복수의 연예 관계자의 말을 빌려 배우 송재희와 지소연이 열애 끝에 오는 8월 19일 서울 강남의 한 교회에서 결혼식을 올린다고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두 사람은 신앙을 통해 관계가 깊어진 뒤 결혼을 결심했고, 주변의 시선을 전혀 신경 쓰지 않고 평범한 데이트를 즐기며 사랑을 키워가고 있었다.

송재희의 소속사 매니지먼트 구 관계자는 이날 일요서울에 “본인에게 확인한 후 입장을 밝히겠다”고 전했다.

한편 송재희는 영화 ‘모노 폴리’ ‘사랑방 선수와 어머니’ 그리고 드라마 ‘해를 품은 달’ ‘가족끼리 왜 이래’ 등에 출연했고 최근에는 다수의 예능프로그램을 통해 엉뚱한 4차원 매력으로 대중의 관심과 사랑을 받고 있다.

뮤지컬 배우였던 지소연은 드라마 ‘구여친클럽’ ‘동네의 영웅’ 등에 출연한 바 있다.

장휘경 기자  hwikj@ilyoseoul.co.kr

<저작권자 © 일요서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