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요서울ㅣ경북 이성열 기자] 구미시(시장 남유진)는 17일 여름철 자연재난에 대비해 배수펌프장, 대형공사장, 무더위쉼터 등 현장점검을 실시했다고 밝혔다.

이날 이묵 부시장은 공단 유수지 배수펌프장을 방문해 배수펌프장의 정상적인 가동상태 및 시설물 관리실태 등을 확인하고, 대형공사장인 물 순환형 하천정비사업 현장을 방문하여 공사장 안전관리 실태를 점검했다.

또한 폭염에 대비해 지정 관리하고 있는 무더위쉼터(송정 경로당)를 방문해 냉방기기 작동상태 및 위생·청결상태 등을 확인했다.

이묵 부시장은 “최근 기상이변에 따른 국지적 집중호우가 빈번히 발생하고 폭염이 지속됨에 따라 여름철 자연재난에 철저히 대비해 시민의 소중한 생명과 재산보호를 위해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밝혔다.
17일 이묵 부시장이 공단 유수지 배수펌프장을 방문해 배수펌프장의 정상적인 가동상태 및 시설물 관리실태 등을 확인하고, 대형공사장인 물 순환형 하천정비사업 현장을 방문해 공사장 안전관리 실태를 점검했다.

경북 이성열 기자  symy2030@ilyoseoul.co.kr

<저작권자 © 일요서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