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보팀>
[일요서울 ㅣ이범희 기자] 국내 수입 중대형 트럭 시장을 선도하고 있는 볼보트럭코리아(사장 김영재)가 국내 수입 상용차 브랜드 최초로 누적 판매대수 2만 대를 돌파했다.

이에 볼보트럭코리아는 지난 6월 29일 평택 볼보트럭 종합출고센터에서 2만 번째 출고차량인 볼보 FL 스페셜 트럭 구매 고객 김종복 씨를 초청해 차량 출고식을 진행했다.

올해로 국내 판매 20주년을 맞이한 볼보트럭코리아는 1997년 1호차 출고를 시작으로 10년만인 2007년에 5000호, 5년이 지난 2012년에 1만 호, 그리고 이후 3년만인 2015년 10월에 1만5000호 차량을 출고하며 지속적인 성장세를 보였다. 그리고 2017년 6월 최단 기간인 1년 8개월만에 5000대를 판매하는 신기록을 달성했다.

이날 출고된 차량은 볼보 FL스페셜 모델로 기존의 5톤급 중형트럭 FL모델에 차선 이탈 방지기능(LKS), 전동 루프 해치 및 도난방지 기능인 이모빌라이저(immobiliz er) 등의 고급 사양을 더한 프리미엄 모델이다. 볼보트럭의 중형 트럭 FL 시리즈는 2015년 7월 국내에 처음 소개된 이후 뛰어난 편의성과 높은 효율성으로 고객들의 호평을 받으며 국내 중형 트럭 시장의 새로운 지평을 열었다.

볼보트럭코리아는 2만 번째 출고를 기념하기 위해 김종복 씨에게 볼보 FL 스페셜 모델과 함께 행운의 순금열쇠를 전달했다.

김종복씨는 “볼보트럭 국내 판매 20주년을 맞은 해에 20,000번째 볼보트럭의 차량을 구매하게 되어 매우 영광이다"며 "오늘 차량 인도 전 운전자 교육을 받으며 실제 차량을 체험해 보았는데 망설임 없이 볼보를 선택한 만큼 매우 만족스러웠다"고 했다.

이어 "앞으로도 고객의 성공 파트너로서 훌륭한 제품과 서비스를 제공해 주길 바란다”고 소감을 밝혔다.

이날 출고식에 참석한 김영재 볼보트럭코리아 사장은 “올해 6월로 볼보트럭코리아가 국내 판매를 시작한 지 만 20년을 맞았는데 누적 판매대수 20,000대를 돌파하게 되어 의미가 남다르다"며 "지난 20년간 변함없는 지지와 성원을 보내준 고객들에게, 또 항상 최선을 다하는 볼보트럭의 전 직원들에게 감사를 전하고 싶다”고 했다.

이어 “빠른 시일 내에 25,000번째 고객을 맞이할 수 있도록 제품과 서비스에 아낌없는 투자를 지속하겠다. 현재의 자리에 안주하지 않고 앞으로도 항상 고객의 곁에서 함께하며 신뢰받는 볼보트럭코리아가 되도록 노력할 것이다”고 밝혔다.

한편 올해 국내 시장 진출 20주년을 맞이한 볼보트럭코리아는 우수한 제품은 물론 고객을 최우선으로 여기는 고객 만족 서비스를 지속적으로 제공하며 국내 수입 상용차 업계 1위의 독보적인 입지를 지키고 있다.

이범희 기자  skycros@ilyoseoul.co.kr

<저작권자 © 일요서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