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민가수 임창정이 1년 만인 올해 가을 새 앨범을 발표하며 컴백한다.

10일 소속사 nhemg는 “임창정이 오는 9월 새 앨범을 공개한다”며 “이번 새 앨범은 임창정 표 국민 발라드 곡은 물론 그 동안 볼 수 없었던 듀엣 곡까지 올 가을 최고의 음악선물이 될 수 있도록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고 전했다.

중견가수로는 드물게 발라드로 음원차트에서 선전하는 가수로 알려진 임창정은 지난 2015년 가을 '또 다시 사랑', 2016년 가을 '내가 저지른 사랑'으로 각종 음원 사이트 및 음악 순위 프로그램에서 1위를 차지하며 아이돌 중심의 가요계에 균열을 낸 바 있다.

한편 임창정은 공형진, 정상훈과 함께 역대 급 코믹연기를 선보여 많은 화제를 모으고 있는 영화 ‘로마의 휴일’이 오는 30일 개봉을 앞두고 있다.

장휘경 기자  hwikj@ilyoseoul.co.kr

<저작권자 © 일요서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