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요서울ㅣ경북 이성열 기자] 울진군(군수 임광원)은 2017년도 정기분 주민세(균등분) 2만5490건에 4억500만 원을 부과했다고 11일 밝혔다.

이번 정기분 주민세는 매년 8월 1일 현재 울진군에 주소를 둔 세대주 및 사업소를 둔 개인·법인에게 부과하는 세금으로 개인은 1만1000원, 개인사업자는 5만5000원, 법인은 자본금 및 종업원수에 따라 5만5000원 ~ 55만 원의 세액으로 차등 부과된다.

납부기한은 8월 31일까지이며, 납부는 전국 은행 CD/ATM과 고지서에 기재된 가상계좌, 위택스 및 인터넷지로 등을 통해 납부할 수 있고, 읍면사무소와 군청 재무과에서 신용카드로도 납부할 수 있다.

울진군 관계자는 “전 세대주와 개인사업자, 법인이 납부하는 주민세는 울진군의 복지사업, 일자리 창출사업 등 군민의 삶의 질 향상에 쓰이는 만큼 납부기간 내 꼭 납부해 줄 것”을 당부했다.

경북 이성열 기자  symy2030@ilyoseoul.co.kr

<저작권자 © 일요서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