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요서울 | 조택영 기자] 국민대학교 자동차융합대학 소속 자작자동차 동아리 KOOKMIN RACING(이하 KORA)이 지난 10~12일 군산시 새만금 컨벤션센터에서 열린 ‘2017 KSAE 대학생 자작자동차대회’ 포뮬러(Formula) 부문에서 1‧2위를 차지했다.

현대‧기아‧르노삼성자동차 비롯한 약 40개 자동차산업관련 기업의 후원으로 매년 열리는 대회는 대학생들이 자동차를 설계 및 제작하면서 기술을 익히고 미래 자동차 산업 전문가를 양성하기 위한 목적으로 지난 2007년부터 매년 개최되고 있다. 이번 대회에는 전국 102개 대학 186개 팀이 참가했다.

KORA F-17 팀은 ‘우수한 설계능력과 팀원을 이끌어가는 능력을 평가하는 여성 엔지니어상’, ‘차량의 배기설계 능력과 소음 수준을 평가하는 NVH 소음평가상’, ‘차량의 전반적인 해석과 설계능력을 평가하는 알테어디자인상’, ‘우수지도교수상’ 등 포뮬러 부문에서 수상할 수 있는 총 5개의 상을 모두 휩쓸었다.

지도교수인 자동차융합대학 이성욱 교수는 “KORA 학생들과 학교 구성원들의 많은 노력의 결과물”이라며 “매년 세계대회를 참가하며 쌓아온 노하우들이 빛을 발한 것 같다. 앞으로 더 발전 할 학생들을 기대해도 좋다”라고 전했다.

조택영 기자  cty@ilyoseoul.co.kr

<저작권자 © 일요서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