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요서울ㅣ정치팀] 국회 국방위원회가 김관진 전 청와대 국가안보실장과 정의용 현 청와대 국가안보실장, 문정인 대통령 통일외교안보특보 등의 증인 채택을 두고 국감 전 신경전을 벌일 것으로 보인다.

icon인기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