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요서울 | 오두환 기자] 대한적십자사 서울특별시지사가 지난 12일 경희일생한의원을 ‘씀씀이가 바른한의원’으로 인증하고 바른한의원 명패를 전달했다.

대한적십자사는 우수 중소기업, 강소기업 뿐만 아니라 병원, 한의원 등과 함께 '씀씀이가 바른기업 캠페인'을 진행해 사회공헌을 통한 복지활동을 지속적으로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

경희일생한의원은 서울지역에서 '씀씀이가 바른기업 캠페인'에 참여하는 첫 번째 한의원이 됐다.

경희일생한의원 김가람 원장은 “조그만 정성이 내 이웃에게 큰 힘이 되기를 바랍니다.”라며 캠페인 참여 소감을 밝혔다.

오두환 기자  odh@ilyoseoul.co.kr

<저작권자 © 일요서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