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요서울 | 송승진 기자] 일본인 연기자 후지이 미나가 23일 저녁 서울 강남구 삼성동 메가박스 코엑스점에서 열린 영화 메소드 VIP 시사회에 참석, 포토월로 입장하고 있다.
영화 메소드 VIP 시사회에 참석한 후지이 미나
영화 메소드 VIP 시사회에 참석한 후지이 미나
영화 '집으로 가는 길', '용의자X'를 연출한 방은진 감독의 신작영화 '메소드'는 연기파 배우 '재하(박성웅)'와 아이돌스타 '영우(오승훈)'가 최고의 무대를 위해 서로에게 빠져들면서 시작되는 완벽한, 그 이상의 스캔들을 그린 작품으로 박성웅, 윤승아, 오승훈 등이 출연한다.

개봉예정일은 오는 11월 2일.

송승진 기자  songddadda@ilyoseoul.co.kr

<저작권자 © 일요서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