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요서울|강휘호 기자] 국토교통부는 13부터 25일까지 크로아티아와 터키의 교통 관계자를 초청해 우리나라 지능형교통시스템(ITS) 기술공유와 전문지식을 전수하는 연수를 진행한다고 13일 밝혔다.

초청연수는 지난 5월 동유럽 ITS 로드쇼 후속조치로, 크로아티아 및 터키의 교통 관련 공무원, 전문가 등 민·관·학계의 고위급 및 실무급 관계자 총 15명이 참석한다.

국토부는 ITS 구축현황 강의를 통해 한국이 보유한 우수한 ITS 기술을 전수하고 고속도로 교통정보센터, 서울시 TOPIS, 안양 U-통합센터 등 현장 견학을 통해 도시 규모에 따른 교통관리 시설 및 교통관리 기술을 알린다.

아울러 정부간 면담 및 우리나라 민간 기업이 참여하는 1대 1 업무회의를 열어 크로아티아와 터키의 ITS 사업 기회를 파악하고 한국의 ITS 기술을 홍보할 수 있도록 할 예정이다.

국토부는 이번 연수가 한국기업의 동유럽 ITS 시장 진출을 위한 초석이 될 것으로 기대했다.

강휘호 기자  hwihols@ilyoseoul.co.kr

<저작권자 © 일요서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