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주원, 보아(왼쪽부터) <뉴시스>

[일요서울 | 김종현 기자] 배우 주원과 가수겸 배우 보아가 최근 결별한 것으로 알려졌다.

13일 한 매체에 따르면 연상연하 커플로 공개 열애 중이던 주원과 보아는 최근 연인 관계를 정리한 것으로 전해졌다.

이에 대해 주원의 소속사인 화이브라더스코리아는 이난 “주원과 보아가 최근 헤어진 것으로 확인했다”고 밝혔고 보아 측 SM 엔터테인먼트도 “헤어진 것이 맞다”고 전했다.

앞서 두 사람은 지난 1월 열애사실을 인정해 팬들의 이목을 끌었다.

당시 이들은 음악, 연기 골프 등 공통 관심사로 인해 호감을 가지게 됐다고 전한 바 있다.

하지만 주원과 보아는 약 1년 여 만에 열애에 종지부를 찍었다.

한편 주원은 지난 6월 강원도 철원 3사단 신병교육대대에 입소해 현재 백골부태 조고료 군 복무 중이다.

보아는 2000년 데뷔해 아시아 스타로 성장했고 최근 영화 ‘박매치’, 드라마 ‘이번주 아내가 바람을 핍니다’ 등에 출연하며 배우로서 새로운 면모를 과시하고 있다.

김종현 기자  todida@ilyoseoul.co.kr

<저작권자 © 일요서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