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요서울ㅣ경북 이성열 기자] 포항시 남·북구보건소는 임산부 및 영유아의 건강증진을 위한 2018년 영양플러스사업 신규 대기자를 상시 모집하고 있다고 14일 밝혔다.

이번 영양플러스사업은 임산부 및 만 6세 미만 영유아의 빈혈, 저체중, 성장부진, 영양섭취불량 등의 영양문제 해소는 물론 건강 증진을 위한 영양교육과 쌀, 감자, 달걀, 당근, 우유 등으로 구성된 보충식품을 지원함으로써 그동안 지역 주민으로부터 좋은 평가를 받아왔다.
포항시 남·북구보건소는 임산부 및 영유아의 건강증진을 위한 2018년 영양플러스사업 신규 대기자를 상시 모집하고 있다.

또한 신규 대기자 선정 조건은 포항시에 주소를 둔 임산부 및 영유아 중 소득기준(기준 중위소득의 80% 미만) 및 빈혈검사, 신체계측, 영양섭취상태 및 기타 영양위험요인 조사 후 빈혈, 저체중, 성장부진, 영양섭취상태 불량 중 한 가지 이상의 영양위험요인이 있을 경우 대상자로 선정된다.

남구보건소 관계자는 “임산부 및 영유아의 영양문제 해소와 대상자별 맞춤형 영양교육을 통해 스스로의 식생활 관리 능력 배양의 효과로 지역주민으로부터 큰 호응을 받고 있다.”며, “더 많은 대상자들이 혜택을 받을 수 있도록 홍보에 주력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경북 이성열 기자  symy2030@ilyoseoul.co.kr

<저작권자 © 일요서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