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요서울 | 송승진 기자] 연기자 구하라가 23일 저녁 서울 강남구 삼성동 메가박스 코엑스점에서 열린 영화 반드시 잡는다 VIP 시사회에 참석해 포토타임을 갖고 있다.
영화 반드시 잡는다 VIP 시사회에 참석한 구하라
영화 반드시 잡는다 VIP 시사회에 참석한 구하라
오는 11월 29일 개봉을 앞둔 영화 '반드시 잡는다'는 30년 전 미제사건과 동일한 수법의 살인이 다시 시작되자, 동네를 잘 아는 터줏대감 심덕수(백윤식)와 사건을 잘 아는 전직 형사 박평달(성동일)이 촉과 감을 발휘해 범인을 쫓는 추적 스릴러 작품으로 백윤식, 성동일, 조달환, 김혜인, 배종옥 등이 출연하고, 영화 '기술자들', '공모자들'을 연출한 김홍선 감독이 메가폰을 잡았다.

송승진 기자  songddadda@ilyoseoul.co.kr

<저작권자 © 일요서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