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요서울|강휘호 기자] 코트라(KOTRA)는 5일 “서울 코엑스 C홀에서 ‘2017 글로벌 아트콜라보 엑스포’를 오는 6일까지 개최, 중소·중견기업의 아트 컬래버레이션 제품의 수출 확대와 아티스트 일자리 창출을 이뤄내겠다”고 밝혔다.

아트 컬래버레이션이란, 제품에 예술과 디자인을 입혀 스토리텔링과 부가가치를 창출하는 문화마케팅 전략이다.

2017 글로벌 아트콜라보 엑스포는 아트콜라보 제품 등을 보유한 국내기업 300여개사와 아트콜라보 상품에 관심이 있는 18개국의 유수 바이어 170개사가 참가해 수출상담을 진행할 예정이다.

특히 유럽, 미주 등 선진국의 바이어 구성 비율이 높아 중소기업의 선진시장 진출에 도움이 될 전망이다.

또 중국시장 진출을 위한 프로그램도 준비돼 있다. 중국 바이어 57개사와의 수출상담회와 세미나 등 중국시장 진출을 다각적으로 지원한다.

아울러 국내기업 65개사도 예술인 매칭을 통해 아티스트와의 협력 기회를 논의한다. 이를 위해 일러스트, 회화, 공예 등의 분야에서 활동 중인 예술인 180명이 '아티스트관'을 구성해 이들 기업과 컬래버레이션 상담을 진행한다.

강휘호 기자  hwihols@ilyoseoul.co.kr

<저작권자 © 일요서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