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시스
[일요서울 | 오유진 기자] 현대건설이 박동욱 전 재경본부장을 신임 사장으로 선임했다.

현대건설은 5일 박동욱 전 재경본부장이 신임 사장으로 취임했다고 밝혔다. 박 신임 사장은 1962년 경남에서 태어나 진주고와 서강대 경영학과를 졸업했으며, 1988년 현대건설에 입사해 1999년 현대자동차로 자리를 옮긴 바 있다.

그는 2011년 현대자동차 재경사업부장(전무)를 역임한 뒤 2011년 4월 현대건설로 돌아와 재경본부장(전무)직을 맡았다. 2012년부터 현대건설 재경본부장(부사장)으로 근무하다 올해 사장에 올랐다.

오유진 기자  oyjfox@ilyoseoul.co.kr

<저작권자 © 일요서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