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요서울|강휘호 기자] 2018년 최저임금이 오른 것과 관련해 직장인 2명 중 1명이 연봉인상을 기대하는 것으로 조사됐다. 한편에서는 큰 폭으로 오른 최저임금으로 인해 실적 압박과 해고가 우려된다는 견해도 나온다.

취업포털 잡코리아는 남녀 직장인 949명을 대상으로 한 설문에서 ‘2018년 최저임금 인상으로 귀하의 연봉도 인상 될까요’라는 질문에 47.9%의 직장인들이 ‘그렇다’고 답했다고 12일 밝혔다.

다만 연봉 인상에 대한 기대감은 최종학력이 높을수록 낮았다. 고졸 이하 학력을 보유한 직장인 그룹의 경우 54.8%로 가장 높은 기대감을 나타냈고 이어 ▲ 2.3년대졸(53.2%) ▲ 4년대졸(42.2%) ▲ 대학원 졸업 이상(34.0%) 순으로 떨어졌다.

연봉 인상을 기대하는 직장인들이 예상한 인상폭은 ‘5~10% 미만(44.4%)’, ‘5% 미만(35.6%)’, ‘10~15% 미만(13.6%)’ 등이다.

반대로 최저임금 인상과 함께 실적 압박, 해고 등을 우려한다는 의견도 나왔다.

‘2018년 최저임금 인상으로 실적 압박·해고 등을 걱정하는지’에 대해 직장인 31.9%가 해당 사항을 걱정 중이라고 답했다.

아울러 문재인 정부의 주요 공약 중 하나인 ‘2020년 최저임금 1만원 달성’에 대해 직장인들은 68.0%가 ‘긍정적이다. 환영한다’고 밝혔다. ‘부정적이다. 반갑지 않다’는 입장은 17.0% 였고, ‘잘 모르겠다’는 의견은 15.1%로 가장 적었다.

강휘호 기자  hwihols@ilyoseoul.co.kr

<저작권자 © 일요서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