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스모터스, 메르세데스-벤츠 스프린터 기반으로 개발한 15~21인승 미니버스 ‘엔트리’ 출시
- 190마력 디젤 엔진과 7단 자동변속기 조합, 강력한 주행 성능과 동급 최고 연비
- 본사 및 18개 메르세데스-벤츠 공식 서비스 센터서 전국적 정비 네트워크 완비

에스모터스가 메르세데스-벤츠 스프린터를 기반으로 개발한 15~21인승 미니버스 ‘엔트리’를 12일 출시한다.

에스모터스는 2015년부터 메르세데스-벤츠 스프린터를 기반으로 ‘비즈니스’, ‘럭셔리’ 등 프리미엄 미니버스뿐만 아니라 리무진 밴인 ‘VIP‘를 컨버전하여 판매하고 있다.

엔트리는 길이 7345mm, 너비 1995mm, 높이 2850mm으로 메르세데스-벤츠 스프린터 엑스트라 롱 하이루프 모델을 기반으로 국내 소비자의 기호를 반영해 승차감을 개선하고 실용성을 높였다.

에스모터스가 자체적으로 개발한 플로어 프레임이 적용된 승객석 바닥은 차체 강성을 높여 승차감과 안전성을 크게 증가시켰고, 18인승 이하 차량에 적용되는 최후방 시트 전동 슬라이드(앞/뒤)는 트렁크 공간의 활용성을 극대화한다.

특히 계절 변화가 뚜렷한 국내 환경에 적합하도록 13.9kW 대용량 루프 온 에어컨과 팬히터를 장착해 여름에는 더 시원하고, 겨울에는 더 따뜻하게 해 실내를 쾌적하게 유지할 수 있다.

엔트리의 파워트레인은 190마력의 최첨단 친환경 디젤 엔진과 7단 자동변속기(7G-TRONIC)를 기본 적용하고 있으며 동급 최고 수준의 연비를 자랑한다. 엔진룸은 차량 전면에 실내 공간과 분리되어 위치하여 소음을 감소시킬 뿐 아니라 충돌 시 운전자의 피해를 최소화한다. 운전자의 편의를 위해 측풍 어시스트, 차선 이탈 방지 어시스트, 운전석 및 조수석 파워윈도우, 열선 시트, 리모컨 키, 오토라이트, 정비 주기 알림 장치 등 그간 동급 차량에서 볼 수 없었던 기능들을 갖추고 있다.

에스모터스는 메르세데스-벤츠 상용차 및 밴 공식 서비스 네트워크와 연계해 고객이 언제 어디서나 편리하게 정비 및 점검을 받을 수 있다. 완주에 위치한 본사 서비스 센터에서는 특장 부분에 대해, 전국 18개 메르세데스-벤츠 상용차 및 밴 공식 서비스 센터에서는 차체 및 파워트레인 등 기본 차량에 대해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에스모터스는 엔트리 출시로 CEO 및 연예인 의전, 웨딩, 골프 투어 등 VIP 고객을 위해 사용되던 프리미엄 미니버스를 일반 소규모 단체 관광, 유치원 및 학원 통학 등으로 누구나 이용할 수 있는 시장을 확대할 계획이다.

한편 에스모터스는 엔트리의 우수한 승차감을 직접 보여 주기 위해 ’찾아가는 시승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으며 자세한 사항은 전국 전시장으로 문의하면 된다.

이지현 기자  jhyi1193@ilyoseoul.co.kr

<저작권자 © 일요서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