큐알온텍이 ADAS 블랙박스 큐비아 SR939를 출시했다
[일요서울|장휘경 기자] (주)큐알온텍이 국내외의 고급 승용차에만 적용되던 ADAS 기술을 차량용 블랙박스에 적용했다.

이번에 출시된 ‘큐비아 SR939’는 10여년의 연구개발 및 생산 기술을 바탕으로 차량 속도 60km/h 이상의 고속에서만 동작하던 ADAS 기능을 차량 속도 10km/h 이상에서도 동작하도록 해 고속·저속에서 안전 운전 및 차량 사고 예방을 할 수 있는 ADAS 블랙박스다.

ADAS(첨단 운전자 지원 시스템)는 운전 중 발생할 수 있는 수많은 상황 중 일부를 차량 스스로 인지하고 상황을 판단해 기계 장치를 제어하는 기술이다. 이 기술은 크게 세 가지로 나뉜다. 차선 이탈 경보(LDWS)와 전방 추돌 경보(FCWS & uFCWS) 및 앞 차 동작 감지(FCMD)이다. 운전자가 운전 중에 깜빡 졸거나 휴대폰을 확인하는 등 안전 주의 의무를 소홀히 할 때 경고음을 발생해 운전자의 안전 운전을 도와준다.

큐알온텍은 평준화된 블랙박스 시장에서 앞으로 중요한 것은 ‘기술과 기능’이라고 판단하고 2017년부터 차량용 블랙박스에 ADAS 기능을 내장해 ADAS 블랙박스인 ‘큐비아 SR939’를 개발하고 국내 및 해외에서 성능 시험을 마쳤다. ‘큐비아’는 국내보다 해외에서 더 유명한 큐알온텍의 수출 전용 브랜드다.

큐비아 SR939는 첨단 운전자 지원 시스템(ADAS2.0)을 탑재해 차선 이탈 경보, 전방 추돌 경보 및 앞 차 동작 감지 등의 기능을 가지고 있으며 위치 정보 시스템(듀얼밴드 GPS)을 장착해 내비게이션을 켜놓지 않아도 과속 단속 지역 안내, 속도 표시, 시간 자동 보정, 지도 정보 등 다양한 정보를 제공한다.

또한 2채널 블랙박스로 전방에는 슈퍼HD, 후방에는 풀HD를 적용했으며 어두운 주차장이나 야간 운행에도 밝고 선명한 영상을 자랑하는 나이트비전 기술을 적용했다. 3.5인치(800*480) 광시야각(IPS) LCD를 탑재했고 타사에는 없는 강점인 듀얼 OS를 지원함과 동시에 듀얼 SAVE 기능지원, 타임 랩스(Time Laps) 기능을 적용해 주차 상황을 장시간 녹화할 수 있다. 역광보정(WDR) 기능을 적용해 주간에도 빛 번짐이 없이 뚜렷하고 깨끗한 영상을 자랑한다.

큐비아 SR939는 자체에 상시 전원 안전 장치를 내장한 저전압 차단 기능을 적용해 블랙박스의 가장 큰 고민거리 중 하나인 방전 문제를 말끔히 해소했다. 이 밖에도 메모리카드는 국내 최대 용량인 512GB까지 지원하며, 보기 편한 직관적 화면 조작과 세계 21개 언어의 음성 안내, 자체 포맷과 포맷프리 기능까지 모두 갖추고 있다.

큐비아 SR939 기본형의 판매 가격은 23만9000원이지만 출시 기념으로 인터넷 오픈마켓 옥션에서 단독으로 19만9000원에 특가 할인 판매 중이며 64G 메모리 증정 포토 상품평 이벤트 행사를 진행한다.

장휘경 기자  hwikj@ilyoseoul.co.kr

<저작권자 © 일요서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