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요서울|수원 강의석 기자] 수원시는 17일부터 23일까지 LH(한국토지주택공사)와 경기도시공사가 진행하는 전세·매입임대주택 예비입주자 신청을 접수한다.

신청 부문은 LH의 전세임대주택과 매입임대주택, 경기도시공사의 전세임대주택 3가지다.

전세·매입임대주택 사업은 저소득 국민의 주거안정과 자활을 돕기 위한 사업이다.

전세임대주택은 사업시행기관이 기존 주택 소유자와 전세계약을 체결한 후 저소득층에게 저렴하게 재임대하는 것을 말한다. 매입임대주택은 사업시행기관이 다가구주택 등을 매입해 개·보수한 후 저렴하게 임대하는 것이다.

이번에 모집하는 호수는 LH 전세임대주택 154호, LH 매입임대주택 900호, 경기도시공사 전세임대주택 220호이며, LH와 경기도시공사 가운데 한 곳에만 신청할 수 있다.

모집 공고일(LH 2017년 12월 29일, 경기도시공사 2018년 1월 4일) 당시 수원시에 주민등록이 된 무주택세대구성원으로서, 공고에 기재된 소득과 자산보유 기준을 충족하는 사람이 신청할 수 있다.

올해는 임대보증금 지원한도액이 기존 8500만 원에서 9000만 원으로 상향돼 입주를 희망하는 이들에게 도움이 될 것으로 보인다.

관심 있는 이는 17일부터 23일까지 주소지 동 행정복지센터를 방문해 신청서, 주민등록표 등본 등 관련서류를 제출하면 된다.

선정된 예비입주대상자 명단은 4월 말 LH·경기도시공사 홈페이지에 발표한다.

임대주택별 세부 신청자격, 주택 유형, 첨부서류 등 상세한 사항은 LH와 경기도시공사 홈페이지 ‘공지사항’에 게시된 공고문을 참고하면 된다.

3가지 임대주택 예비입주자 모집에 관한 핵심요약 정보는 수원시 홈페이지 ‘수원소식→시정소식’에서 ‘임대주택’을 검색하면 확인할 수 있다.

수도권 강의석 기자  kasa59@ilyoseoul.co.kr

<저작권자 © 일요서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