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요서울 | 이창환 기자] 국내 최대 뮤직 페스티벌 환경 캠페인 <그린플러그드 서울 2018>의 일일권 블라인드 티켓과 양일권 선착순 할인 티켓이 전량 매진됐다.

<그린플러그드 서울 2018>은 지난 6일 멜론 티켓, YES24 공연, 네이버 예약, 인터파크 티켓에서 일일권 블라인드 티켓 오픈을 진행했고, 티켓은 네 곳 예매처에서 5분 만에 전량 매진 됐다.

이는 지난 1월 23일 양일권 티켓을 단시간에 매진시킨 데 이은 기록으로 국내 뮤직 페스티벌 티켓 강자로서의 저력을 또 한 번 입증했다.

특히 이번 일일권 블라인드 티켓 매진은 1차 라인업 공개와 동시에 이뤄진 기록이라 이번 라인업에 대한 뮤직 팬들의 호응을 확인할 수 있었다. 일일권 블라인드 티켓의 경우 관객 입장을 배려하고 고려한 할인율로 그린 플러그드 서울을 기억하고 다시 찾는 관객 등에게 좋은 평가를 받고 있다.

<그린플러그드 서울 2018>은 1차 라인업으로 럭키 테이프스(lucky tapes), 윌 조셉 쿡(will josep cook), 문차일드(moonchild), 이디오테잎, 수란, 신현희와 김루트, 잔나비, 새소년, 칵스 등 총 30팀을 발표했다.

<그린플러그드 서울 2018>의 양일권 일반 티켓 오픈은 오는 3월 6일 2차 라인업 발표와 함께 진행되며 멜론 티켓, YES24 공연, 네이버 예약, 인터파크 티켓에서 구매할 수 있다.

<그린플러그드 서울 2018>의 추가 정보는 그린플러그드 공식 홈페이지와 페이스북, 인스타그램, 트위터, 네이버 BAND 등 SNS에서 확인할 수 있다.

이창환 기자  hojj@ilyoseoul.co.kr

<저작권자 © 일요서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