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문수 서울시의원
[일요서울 | 오두환 기자] 서울시의회 더불어민주당 김문수 의원이 성북구청장 선거 출마를 선언했다.

김 의원은 지난 12일 서울시의회 브리핑실에서 가진 기자회견에서 “정치를 시작했던 첫 마음을 되새기며 오늘, 성북구청장이 되고자 출마를 선언한다”고 밝혔다.

이날 김 의원은 “성북구민의 삶을 직접 챙기는 구청장이 되고 싶다”며 성북구의 교육‧보육‧복지‧일자리‧친환경‧안전 등에 관한 비전을 설명했다.

특히 김 의원은 주민들의 복지 향상을 위해 “생애주기별 맞춤형 복지체계와 성북구민들의 건강지원체계를 꼼꼼히 챙기겠다”며 “찾아가는 동마을복지센터, 관내 복지관과 연계한 촘촘한 복지 그물망이 성북구민들의 삶에 직접적으로 닿을 수 있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또 “임대주택, 사회주택을 더 많이 만들고 주거환경을 개선해 사람을 먼저 챙기겠다”며 이를 위해 “봉제패션 의류판매장을 만들도록 하겠다. 성북구의 자원을 활용한 사회적 일자리를 더 많이 만들고, 성북구 안에서만큼은 비정규직, 소상공인, 사회적 약자들이 눈물짓지 않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이밖에 김 의원은 정릉천 복원, 북한산부터 청계천까지 이어지는 친환경 산책로 조성, 북서울 꿈의숲 장위동 연결 확장, 길음‧정릉‧보문‧월곡권역 생활체육시설 조성, 동북선 경전철, 북부간선도로와 내부순환로 연결 등을 약속했다.

오두환 기자  odh@ilyoseoul.co.kr

<저작권자 © 일요서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