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요서울|강휘호 기자] 현대중공업은 12일 공시를 통해 “2016~2017년도 임금·단체협상 타결로 특수선사업부 및 군산 조선소를 제외한 울산 지역 조선, 해양, 플랜트, 엔진 사업장의 생산이 재개됐다”고 밝혔다.

생산이 재개된 분야의 매출액은 13조1748억원이다. 2016년 별도 재무제표 기준 매출액의 56.04% 수준이다.

강휘호 기자  hwihols@ilyoseoul.co.kr

<저작권자 © 일요서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