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요서울|강휘호 기자] 중소기업중앙회(회장 박성택)는 지난 7일부터 9일까지 일본 도쿄 Big Sight에서 개최된 제85회 국제 선물용품전에 참가, 국내 중소기업 18개사를 파견했다고 13일 밝혔다.

해당 전시회에는 14개국 1921개사의 완구, 문구, 라이센스 제품, 패션, 뷰티 등 다양한 분야의 품목이 전시됐다. 전시회 기간 동안 약 20만명의 바이어가 방문하는 등 한국 중소기업에 대한 관심이 높았다.

중소기업중앙회에 따르면 이번 한국관 파견업체는 내수기업의 수출기업화에 중점을 뒀다. 총 18개사 중 수출실적이 없는 내수기업 또는 수출실적 10만 달러 미만의 수출초보기업 등 12개사를 포함해 구성했다. 아울러 3일 간 약 600건의 상담을 통해 2800만 달러(약 307억원) 규모의 수출 상담이 진행됐다.

강휘호 기자  hwihols@ilyoseoul.co.kr

<저작권자 © 일요서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