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자 아이스하키 남북 단일팀이 또 졌다. 18일 강릉 관동하키센터에서 열린 여자 아이스하키 5~8위 순위결정전 스위스(세계 6위)와 경기에서 0-2(0-1, 0-1, 0-0)로 패했다.

신소정의 선방 속에 전열을 가다듬은 단일팀은 계속 스위스를 몰아 붙였지만 결실을 맺지 못했다.

단일팀은 종료 직전 골리를 빼고 스케이터를 투입하는 엠티넷 플레이를 펼쳤으나 영패를 면치 못했다.

이범희 기자  skycros@ilyoseoul.co.kr

<저작권자 © 일요서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