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시스>

[일요서울 | 권가림 기자] 한국조폐공사가 오는 4월 그룹 엑소 공식 기념메달을 판매한다고 밝혀 엑소는 K팝스타 기념메달 1호 주인공이 되는 영광을 안게 됐다.

한국조폐공사는 12일 “대한민국 최정상 아이돌 그룹으로 ‘한류의 중심’에 선 엑소에 대해 공식 기념메달을 제작하고 오는 4월 중 출시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한국조폐공사는 그간 2018 평창 동계올림픽 기념주화 등 국가 행사 기념주화 및 메달을 제작해 왔으며 이번에 한류 문화 확산에 기여하고 있는 대표 K팝스타 엑소를 기념하고자 공식 기념메달을 제작하기로 한 것으로 전해졌다.

엑소 공식 기념메달 앞면에는 국내 최고의 화폐디자이너가 작업한 각 멤버(시우민, 수호, 레이, 백현, 첸, 찬열, 디오, 카이, 세훈)의 얼굴이 표현되고 뒷면엔 엑소 로고와 함께 위-변조 방지 특허기술이 적용된다.

특히 함께 제공되는 보증서 내 제품 일련번호를 부여해 메달의 신뢰도와 가치를 끌어올릴 것으로 보인다.

엑소는 2012년 엠넷아시안뮤직어워드(MAMA) 뉴 아시안 아티스트상을 받으며 세계무대에 이름을 알렸다.

이후 이들은 2013년 첫 정규 앨범으로 가요계에 12년 만의 밀리언셀러 탄생을 알린 것은 물론 4장의 정규앨범 모두 100만 장 이상 판매량을 올리며 ‘쿼드러플(Quadruple) 밀리언셀러’를 기록했다.

뿐만 아니라 엑소는 연말 음악 시상식에서 5년 연속 ‘대상’을 수상하는가 하면 2017년 전 세계에서 가장 많이 트윗된 노래 1위, 아이튠즈 종합 앨범차트 세계 42개 지역 1위, 애플뮤직 종합 앨범차트 세계 18개 지역 1위, 빌보드 월드 앨범차트 1위를 기록하며 전 세계적 인기를 누렸다.

이들은 최근 ‘2018 평창 동계올림픽’ 폐막식에서 K팝 대표 가수로 무대를 장식한 바 있으며 오는 16~18일 3일간 태국 방콕 임팩트 아레나에서 ‘엑소 플래닛 #4 - 디 엘리시온 – 인 방콕(EXO PLANET #4 - The EℓyXiOn - in BANGKOK)’을 개최한다.

권가림 기자  kwonseoul@ilyoseoul.co.kr

<저작권자 © 일요서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