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POP 황제’ 동방신기가 정규 8집 ‘New Chapter #1 : The Chance of Love’(뉴 챕터 #1 : 더 찬스 오브 러브)로 약 2년 8개월 만에 대중들에게 다가선다.

28일 소속사인 SM엔터테인먼트에 따르면 동방신기는 이날 오후 6시 멜론, 지니, 네이버뮤직 등 각종 음원 사이트를 통해 총 11곡이 수록된 정규 8집 ‘New Chapter #1 : The Chance of Love’의 전곡 음원을 공개한다.

이와 함께 타이틀 곡 ‘운명 (The Chance of Love)’ 뮤직비디오도 선보일 예정이다.

이번 앨범에는 영국 최정상 프로듀싱팀 런던노이즈(LDN Noise), 캐나다 출신의 실력파 작곡가 매튜 티슬러(Matthew Tishler), 프로듀서 유영진 등이 곡 작업에 참여해 완성도를 더욱 높였다.

특히 타이틀 곡 ‘운명 (The Chance of Love)’은 중독성 있는 훅이 돋보이는 스윙재즈 댄스팝 장르로, 동방신기 특유의 여유있고 세련된 보컬을 만날 수 있어 뜨거운 호응을 얻을 것으로 보인다.

이와 함께 연인간의 입장 차이가 마치 ‘평행선’처럼 이어지지 않지만 서로 맞춰가며 사랑을 완성하자는 내용을 담은 미디엄 템포의 팝 장르 곡 ‘평행선 (Love Line)’, 유노윤호의 개성있는 보컬이 돋보이는 솔로곡 ‘퍼즐 (Puzzle)’, 사랑하는 여자에게 과감해지고 싶은 남자의 마음을 표현한 최강창민 솔로곡 ‘Closer’(클로저), 최강창민이 작사에 참여한 팝 발라드 곡 'Sun & Rain'(선 앤드 레인) 등으로 팬들을 만날 예정이다.

동방신기는 오늘 오후 8시 서울 블루스퀘어 아이마켓홀에서 타이틀 곡 ‘운명(The Chance of Love)’을 비롯한 신곡 무대를 최초 공개한다.

이후 이들은 29일 엠넷 ‘엠카운트다운’을 필두로 30일 KBS2TV ‘뮤직뱅크’, 31일 MBC ‘쇼음악중심, SBS ’인기가요‘ 등 각종 음악프로그램에 출연해 바쁜 일정을 소화할 예정이다.
한편 동방신기는 무대복귀를 앞두고 MBC ‘나 혼자 산다’에 출연해 각자의 일상을 공개하며 그간의 신비주의를 벗어나 한층 친근한 모습으로 시청자들을 만났다.

특히 최강창민은 4차 산업혁명을 언급하며 기계와 일체된 삶, 소프트웨어 공부 등 정돈된 일상을 선보인 반면 유노윤호는 아날로그한 집안 풍경과 집안 곳곳 쇠절구 같은 장식품, 보라색 꽃무늬 벽지 등을 선보여 웃음을 선사했다.

<사진제공=SM엔터테인먼트>

김종현 기자  todida@ilyoseoul.co.kr

<저작권자 © 일요서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