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재인 대통령은 13일 홍준표 자유한국당 대표와 단독 영수회담을 가졌다. 문 대통령은 이날 오후 2시30분부터 오후 3시55분까지 1시간25분 동안 청와대 본관 백악실에서 홍 대표와 만나 국내외 현안을 논의했다.

이번 영수회담은 문 대통령이 지난 12일 임종석 대통령비서실장을 통해 제안해 성사됐다. 영수회담에는 문 대통령과 홍 대표, 한병도 청와대 정무수석, 홍 대표 비서실장인 강효상 자유한국당 의원이 자리했다.

약 1시간25분가량 진행된 회담에서 남북·북미 정상회담 관련 한반도 정세, 국내 정치 현안이 논의된 것으로 알려졌다.

특히 국내 현안의 경우 김기식 금융감독원장 거취, 지방선거와 개헌안 추진, 추가경정예산안 국회 협의가 다뤄졌을 지 주목된다. 한 수석과 홍 대표는 각각 청와대와 국회에서 회담 결과를 발표할 예정이다.

홍준철 기자  mariocap@ilyoseoul.co.kr

<저작권자 © 일요서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