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요서울 | 송승진 기자] 배우 남규리가 25일 오전 서울 광진구 자양동 롯데시네마 건대입구점에서 열린 영화 데자뷰 제작보고회에 참석, 포토월로 입장하고 있다.
영화 데자뷰 제작보고회에 참석한 남규리
영화 데자뷰 제작보고회에 참석한 남규리
오는 5월 개봉할 예정인 영화 '데자뷰'는 약혼자와 함께 타고 있던 차로 사람을 죽였다는 죄책감에 공포스러운 환각을 겪는 여자 '지민(남규리)'이 견디다 못해 경찰에 찾아가지만, 자신의 기억 속 사고가 실재하지 않았다는 사실을 듣게 되면서 벌어지는 의문의 일상을 그린 미스터리 스릴러로 남규리, 이규한, 이천희, 정경호 등이 출연한다.

송승진 기자  songddadda@ilyoseoul.co.kr

<저작권자 © 일요서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