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시스>

[일요서울 | 권가림 기자] 16일 오후 2시 22분께 대전 유성구 소재 한전원자력연료 건물 1층에 있는 집진기가 폭발했다.

이 사고로 6명이 다쳐 인근 병원으로 이송돼 치료를 받고 있다.

이 가운데 3명은 부상 정도가 심각한 것으로 전해졌다.

소방당국은 정확한 폭발 원인을 조사하고 있다.


권가림 기자  kwonseoul@ilyoseoul.co.kr

<저작권자 © 일요서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