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요서울 | 오두환 기자] 월드컵이 일주일이 채 남지 않았다. 월드컵 열기가 예년같지 않지만 무더운 여름을 시원하고 즐겁게 보낼수 있는 절호의 기회를 놓치기는 아쉽다.

유럽스타일 럭셔리 호텔 르 메르디앙 서울은 2018 러시아 월드컵을 맞아 ‘르 메르디앙 익스피리언스 월드컵 페스타’를 선보인다.

‘르 메르디앙 익스피리언스’는 르 메르디앙 서울 호텔의 시그니처 패키지로 호텔 곳곳을 여행하듯 즐기며 유러피안 라이프 스타일을 다양한 혜택과 함께 누릴 수 있다.

‘월드컵 페스타’ 패키지를 이용하면 유럽스타일의 도심 속 야외 가든에서 다양한 프로그램과 함께 월드컵 축제 열기를 온몸으로 느끼며 태극전사를 응원할 수 있다.

호텔 측은 ‘월드컵 페스타’ 행사를 위해 호텔 야외 라운지 ‘메이플 가든’에 대형 LED 스크린을 설치해 월드컵 경기를 생중계 한다.

행사장 입장시에는 메이플 가든 잔디밭에 앉아 피크닉 분위기를 즐길 수 있도록 스페인 프리미엄 생맥주 에스트렐라 담 1잔과 패브릭 매트를 제공한다. 페이스페인팅은 덤이다.

또한 생맥주를 비롯해 호텔 셰프가 직접 맥주와 어울리는 안주 메뉴를 즉석에서 조리해 취향에 따라 골라 즐길 수 있다.

경기 시작 전에는 열기를 북돋을 라이브 콘서트도 마련돼 있다. 한국 대표팀 승리 시, 서프라이즈 이벤트로 르 메르디앙 서울 호텔이 에스트렐라 담 생맥주 1잔을 추가로 제공할 계획이다.

해당 패키지는 대한민국 대표팀 경기 일정에 맞춰 운영하며 스웨덴 전부터 순차 오픈한다.

스웨덴전 ‘월드컵 페스타’ 패키지는 6월 18일에 진행하며 클래식 객실 1박, 월드컵 아웃도어 라운지 2인 이용권(경기 관람, 사전 라이브공연 관람, 에스트렐라 담 생맥주 2잔)과 셰프팔레트 조식 2인권, M 컨템포러리 전시 관람권 2인권을 제공한다. 가격은 35만 원(세금 및 봉사료 별도)이다.

호텔 측은 월드컵 첫 경기를 기념해 파격적인 얼리버드 프로모션을 진행한다. 6월 14일까지 예약하는 얼리버드 고객은 29만 원(세금 및 봉사료 별도)에 이용 가능하다.

오두환 기자  odh@ilyoseoul.co.kr

<저작권자 © 일요서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