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시스>
[일요서울 | 오두환 기자] 13일 전국적으로 지방선거가 실시되고 있는 가운데 한 여성이 한남대교 난간에 올라 시위에 나섰다.

시위에 나선 여성은 재판 과정에서 모 지자체의 편파 행정으로 피해를 입었다고 주장하며 대법원장 면담을 요구하고 있다.

오두환 기자  odh@ilyoseoul.co.kr

<저작권자 © 일요서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