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4일 전국은 구름이 낀 가운데 곳곳에 비가 내릴 전망이다.

기상청은 이날 "동해상에 위치한 고기압의 가장자리에 들어 전국에 가끔 구름이 많겠다"고 말했다.

중부지방은 전날 밤과 이날 아침 사이 북쪽을 통과한 약한 기압골으로 인해 대체로 흐린 날씨를 띠겠고, 경기북부와 강원영서북부에는 곳에 따라 비가 내릴 것으로 여겨진다.

예상 강수량은 아침까지 서해5도 10~40㎜, 경기북부와 강원영서북부에서 5㎜ 내외로 예상된다.

기온은 평년과 유사하거나 조금 높은 정도이겠으나 동해안 지역은 조금 낮은 분포를 띠겠다.

아침 최저기온은 서울 19도, 인천 19도, 수원 18도, 춘천 18도, 강릉 16도, 청주 19도, 대전 18도, 전주 18도, 광주 18도, 대구 17도, 부산 18도, 제주 19도 등으로 예측된다.

낮 최고기온은 서울 28도, 인천 26도, 수원 29도, 춘천 28도, 강릉 22도, 청주 29도, 대전 30도, 전주 30도, 광주 29도, 대구 26도, 부산 24도, 제주 27도 등으로 헤아려진다.

바다의 물결은 서해앞바다 0.5~1.5m, 남해앞바다 0.5~2.0m, 동해앞바다 1.0~2.5m로 일 것으로 관측된다.

환경부 국립환경과학원에 따르면 미세먼지는 전 권역에서 '좋음'에서 '보통' 수준을 나타내겠다. 환경부는 "대기확산이 원활해 대부분 '보통' 수준을 나타낼 것"이라고 설명했다.

15일은 동해상에 위치한 고기압의 가장자리에 진입해 전국에 가끔 구름이 많을 것으로 여겨진다.

사회팀  ilyo@ilyoseoul.co.kr

<저작권자 © 일요서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