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요서울ㅣ남해 이도균 기자] 6.13 지방선거 남해군수로 더불어민주당 장충남 후보가 당선됐다.
장 당선자는 “믿고 지지해 준 군민들에게 감사하다”며 “비리로 얼룩진 군정을 바로 잡아 군민의 자존심을 세우고, 군민을 위해 최선을 다해온 공무원의 사기를 되찾고, 남해를 하나로 모아 깨끗한 군정, 살맛나는 남해 만들어 가겠다”고 당선 소감을 밝혔다.

또 “자신의 당선은 선거의 승리가 아닌 민심의 승리이다”며 “남해의 변화와 발전을 바라는 군민의 여망, 그 마음이 모여 커다란 민심의 물결을 만들어 낸 것이다”고 말했다.

아울러 장 당선자는 “자신에게 보내준 그 민심을 무겁게 여기고, 군민의 뜻을 받들어 나가겠다”고 강조했다.

경남 이도균 기자  news2580@ilyoseoul.co.kr

<저작권자 © 일요서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