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플랜에이엔터테인먼트 제공]
[일요서울 | 김선영 기자] 걸그룹 에이핑크가 7월 2일 음반 발매를 확정 지으며, 본격 컴백 신호탄을 쏘아 올렸다.

플랜에이엔터테인먼트는 18일 에이핑크 팬카페 및 공식 SNS, 멜론 파트너 센터를 통해 티저 오픈 일정을 공개했다.

에이핑크는 오는 19일부터 새로운 앨범의 트랙리스트, 콘셉트 포토, 유닛 및 개인 이미지, 뮤직비디오 티저 등을 공개할 예정이다.

소속사 측은 “오랜 기간 멤버들이 고민하며 열심히 준비한 컴백이니 많은 기대 부탁드린다”라고 전했다.

에이핑크의 새로운 앨범명 ‘ONE & SIX’는 한 앨범 안에 여섯 멤버의 각자 다양한 모습들과 매력을 보여주겠다는 에이핑크의 포부이면서, 어느새 하나가 되어있는 ‘팬들(ONE’)과 여섯 명의 ‘에이핑크(SIX)’가 함께 하는 ‘7주년(ONE+SIX)'이라는 뜻을 담고 있다.

에이핑크는 지난해 6월 미니앨범 ‘Pink UP’ 활동 후, 1년 만에 돌아와 팬들을 만나게 됐다. 오랜만에 에이핑크 완전체를 볼 수 있다는 소식에 팬들의 기대감이 높아지고 있다.

김선영 기자  bhar@ilyoseoul.co.kr

<저작권자 © 일요서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