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엠비케이엔터테인먼트 제공]
[일요서울 | 김선영 기자] 다이아 정채연이 SNS를 통해 붉은 악마로 변신한 사진과 함께 국가대표 선수단에 응원 메시지를 남겨 화제를 모으고 있다.

공개된 사진 속 정채연은 얼굴에 태극마크 프린팅과 응원 도구를 들고 붉은악마로 깜짝 변신했다. 그리고 “오늘은 2018 러시아 월드컵 대한민국 vs 스웨덴의 경기가 있는 날입니다! 오늘 밤 9시 우리 함께 응원해요!! 대한민국 대표 선수님들 다치지 말고 좋은 경기 부탁드립니다. 대한민국 파이팅”이라는 글을 함께 올리며 응원 메시지를 남겨 눈길을 끌었다.

정채연은 KBS2 뮤직드라마 ‘투제니(to.Jenny)’에 주연을 확정 지었으며 오는 7월 10일 화요일 밤 11시 첫 방송을 앞두고 있다.


김선영 기자  bhar@ilyoseoul.co.kr

<저작권자 © 일요서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