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러시아 월드컵에서 대한민국 대표팀이 전반 페널티킥으로 선제골을 내줬다.

대한민국 축구대표팀은 23일(현지시간) 러시아 로스토프나도누 로스토프 아레나에서 펼쳐진 2018 러시아 월드컵 조별리그 F조 2차전 멕시코와 경기에서 전반 26분 선취점을 내줘 0-1로 끌려가고 있다.

멕시코의 역습 상황에서 크로스를 장현수가 몸을 날려 막는다는 것이 팔에 맞고 말았다.

키커로 나선 카를로스 벨라가 골키퍼 조현우를 속이고 골을 성공시켰다.

이범희 기자  skycros@ilyoseoul.co.kr

<저작권자 © 일요서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