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MBC에브리원 제공]
[일요서울 | 김선영 기자] 오는 10일 ‘비디오스타-2주년 특집 해피 비스데이! 더 오래 보아야 예쁘다’ 편에서는 오래 봐서 좋은 가요계 레전드 하춘화, 전영록, 채리나, 딘딘이 출연한다.

데뷔 57주년을 맞이한 하춘화는 과거 악수를 가장한 면도칼 테러부터 오색 테이프 목걸이에 위협당한 사건 등 안티팬들의 에피소드를 공개해 출연진을 충격에 빠뜨렸다.

또한 하춘화는 1972년 발생한 서울시민회관 화재부터 1977년 이리역 폭발 사고 등 큰 사건 사고 현장에 있었음을 고백해 모두를 깜짝 놀라게 만들었다. 더불어 이리역 폭발 사고 당시 故 이주일이 목숨을 구해줬던 사연을 공개해 뭉클함을 자아냈다.

하춘화의 특별한 개인기도 공개됐다. 평소 자신의 표정을 흉내 냈던 개그맨 김영철을 또 다시 따라한 것. 하춘화의 표정 모사에 박장대소했다는 후문이다.

지인들로부터 “덤으로 사는 인생”이라는 이야기를 들을 정도로 다사다난했던 그녀의 인생사 이야기는 방송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하춘화의 이야기는 오는 10일 오후 8시 30분에 ‘비디오스타’를 통해 공개된다.


김선영 기자  bhar@ilyoseoul.co.kr

<저작권자 © 일요서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