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젤리피쉬 제공]
[일요서울 | 김선영 기자] 그룹 구구단의 멤버 미미가 옥수수 오리지널 드라마 ‘나는 길에서 연예인을 주웠다(이하 나길연)’에 합류한다.

‘나길연’은 악착같이 사는 싱글녀 이연서(김가은 분)가 우연한 사건으로 길에서 월드스타 강준혁(성훈 분)을 줍게 되며 벌어지는 일들을 다룬 코믹 로맨스물이다.

미미는 극 중에서 회사의 막내 지은 역으로 등장해 어떤 일이든 허투루 진행하는 걸 못견디는 FM 성격의 회사원을 연기한다. 주변에서 흔히 볼 수 있는 전형적인 회사원으로 직장인들의 공감대를 자아낼 것으로 보인다.

그동안 구구단에서 발랄하고 깜찍한 매력을 보여왔던 미미는 ‘나길연’을 통해 도도한 오피스걸의 모습으로 변신해 새로운 매력을 보여주겠다는 각오를 다졌다.

‘나길연’은 오는 하반기 프리미엄 동영상 서비스 ‘옥수수(oksusu)’를 통해 단독 선공개된다.


김선영 기자  bhar@ilyoseoul.co.kr

<저작권자 © 일요서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