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선불카드 ‘캐시비’ 발행사인 이비카드가 SM엔터테인먼트 소속 아티스트인 윤아의 캐시비 교통카드를 판매한다고 11일 밝혔다.

2종으로 제작되는 ‘윤아 캐시비 교통카드’는 전국 세븐일레븐 편의점에서 구입 가능하다.

‘윤아 캐시비 교통카드’는 세븐일레븐에서 5000원에 구입할 수 있으며, 일반 캐시비 카드와 동일하게 대중교통 및 편의점‧외식‧쇼핑 등 10만 여 캐시비 가맹점에서 자유롭게 사용할 수 있다.

캐시비 홈페이지에서 카드 등록 후 사용하면, 카드 사용 내역 확인 및 포인트(L.POINT) 적립, 소득공제 등의 혜택도 받을 수 있다.

이비카드 관계자는 “소녀시대 윤아의 교통카드를 한정판으로 제작한 만큼 팬들에게 특별한 선물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며 “세븐일레븐 인스타그램을 통해 깜짝 이벤트도 진행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최진희 기자  cjh@ilyoseoul.co.kr

<저작권자 © 일요서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